인도네시아 - 블랙커런트 티




오늘 마신 홍차는 블랙커런트 티이다.

재작년인가...발리여행 때 사 온 

블랙커런트 티를 엄청 즐겨 마셨다.

다 마신줄 알았던 블랙커런트 티가

내 홍차 보관함에서 남은 2개가 있길래

기쁘고 반가운 맘에 얼른 포스팅을 해본다.ㅎㅎ



겉포장 패키지에는 블랙커런트티를 즐기는 방법으로

뜨겁게 마시는 것과

아이스로 차갑게 마시는 것을 설명해 놓았다.


개별포장만 봐도 블랙커런티가 어떻게 생겼는지

대충 감이 오듯이 블루베리랑 비슷하게 생겼다.




카시스베리라고도 하는 블랙커런티는

베리의 왕으로 풍부한 향을 자랑한다고 한다.

블랙커런트는 안토시아닌, 폴리페놀이 풍부하고

블루베리보다 더 항산화 작용이 크다.



포장을 뜯자마자 엄청 진한 블랙커런티의 향이 퍼진다.

그 베리 특유의 달달함과 향긋함이

진짜 진하고 강하게 나서

코 밑에 베리를 대놓고 있는 것처럼 달큰한 향이 계속 맴돈다.

그래서 한때 이 향기에 취해

한달 내내 이것만 마신적도 있다.ㅋㅋㅋ^^;;

그만큼 향기가 중독성이 강하다.



티백을 넣자 금방 우러나오기 시작하는데

처음엔 연한 초록빛을 띈다.



2분이 지나자 점점 홍차빛으로 물들어간다.

항상 티를 마실때면 향을 맡으면서

어떤 색으로 변하는지 관찰하는 것을 즐기게 되었다.  



드디어 완벽한 홍차의 색으로 변했다.

짙은 블랙커런트 향기가 너무 좋다.

이제 마셔본다.




블럭커런트와 홍차의 블렌드 티로

달달한 향기가 인상적이다.

특유의 향기, 베리류의 달콤한 내음과

홍차잎이 만나

일반 홍차보다 맛이 덜 떫고 가볍다.

적당히 떫은 맛이 있고

끝맛이 달큰한 느낌이 있다.


이 티를 마시고 나니 계속 향기가 남아서

또 마시고 싶어진다.

블랙커런트 티를 조만간 다시 구입해야겠다!!


p.s 오래 우려내고 마시면

새콤한 맛이 강하게 느껴져서 더 맛있다♡

아이스로 차갑게 마시는 것을 추천한다!!






Posted by 아야노고를 love하는 bin's 일상생활

'잉글리쉬 블랙퍼스트 티'


보통 영국드라마나 미국드라마를 보면

햇살이 가득 비치는 아침에

상류층 가정의 테이블에서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밀크티!!




그래서 저도 아침에 밀크티를 만들어봤다.

'트와이닝스'의 '잉글리쉬 블랙퍼스트 티'


진한 홍차의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는 티로

보통 밀크티를 만들어 먹을 때 

많이 먹는 홍차라고 한다.



진해서 우유에 타서 먹었을 때 

맛도 진하고 향도 깊어서

밀크티에 안성맞춤이다.


원래 뜨거운 물에 홍차를 우려서

우유를 넣지만

난 반대로 해본다.ㅋㅋ


컵에 따뜻한 우유를 반만 따르고

그리고 설탕이나 꿀 등을

조금 한 티스푼정도 넣는다.



다른 컵에 홍차랑 

티백을 우려내서

그 홍찻물을 우유컵에 넣는다.



우유를 넣어 고소해지고

향긋하고 진한 홍차가

달달한 밀크티가 되었다.



밀크티 만들기 참 쉽다 ㅋㅋㅋ

아침 대용으로

우유 넣어서 한잔씩

따뜻하게 먹어도 좋다.

빈속을 든든하게!!


홍차의 카페인을 빌어

정신도 차릴 수 있고

카페인이 필요할 때 커피 대용으로

홍차는 참 괜찮은 음료다!!



Posted by 아야노고를 love하는 bin's 일상생활


추운 날 떠오르는 것들,

특히 마실 것을 자주 찾으실텐데요,


저는 유독 추울 때에 커피나 홍차를 

주로 찾아서 마시는데

오늘은 블렌딩 티를 마셔볼께요.


두 종류 이상의 찻잎을 배합하여 만든 블렌드 티는

그냥 홍차를 마셨을 때

떫은 맛의 거부감을 느끼시는 분들이

기분 좋게 마실 수 있어요.


오늘 선택한 티는 

1986년에 설립된

영국의 프리미엄 티 아마드 사의

"믹스베리&히비스커스 티" 입니다.




아마드 티는 올리브영이나 소셜 사이트 등

간단한 검색을 해서도

쉽게 구입할 수 있어요~!!





블루베리, 딸기 등이 아주 탐스럽게 그려진

패키지에는 20EA가 개별포장되어 있는

티백으로 된 티가 들어있어요.



개별포장 되어 있어서

휴대용으로도 간편합니다.


외출할 때나

회사 갈때 한두개씩

집어가기 좋은 포장입니다.ㅋㅋ



개별포장지를 열어보면

여러종류의 블랜딩 된 티

 향기가 확 퍼지면서

달달한 향기에 일단 기분이 좋아집니다.


원래 티는 향으로 마시는거라잖아요?ㅋㅋ


우선 상큼하고 달달한 향기에 취해봅니다.


♤★♡♣♧




작은 티컵에 티백 한개를 넣고 

우러나올 때까지 기다려봅니다.


티백이 우러나오면서 은근히 퍼지는 

달달한 향기가 공기에 섞이면서

한층 기분이 더 좋아지고

엔돌핀이 생성되는 느낌이 듭니다.ㅋㅋ






2분 정도가 지나니까

진하게 우러나옵니다.



5분 정도가 되자

작은 컵에서 진하게 우러나온 

상큼한 믹스베리 티가 완성됩니다.


와인처럼 진하게 우러나왔네요~!!


이제,마셔볼까요?


새콤달콤한 맛이 

은은하게 풍겨나오면서

혀에서 느껴지는 맛이

상큼하면서 달콤하게 그리고

점점 강하게 느껴집니다.


작은 컵에 진하게 우려내길 잘한 거 같네요ㅋㅋ


너무 맛있네요~!!♥


500ml 컵으로 많이 우려내는 것보다(밍밍)

작은 티컵에 우려내서 먹는 게

 더 진하고 맛있게 드실 수 있어요.




건강도 챙기고 기분도 좋아지는

새콤달콤한 믹스베리&히비스커스 티를

추천합니다.





Posted by 아야노고를 love하는 bin's 일상생활